NJPW 2012.11.11 Power Struggle 레슬링 옵저버 별점 Puroresu and Lucha Libre


설문결과


좋았다 39 (100%)

 


최고의 경기


타나하시 히로시 v. 타카하시 유지로 36

최악의 경기

5 v. 5 태그 매치 23


----------------------------------------------------------------------------------------------


1. IWGP 주니어헤비급 태그팀 챔피언쉽 : 포에버 훌리건스 - 알렉스 코즐로프 & 라키 로메로(C) v. 타임 스플리터스 - 알렉스 쉘리 & 쿠시다 **1/4

2. CHAOS(자도, 이이즈카 타카시, 이시이 토모히로, 야노 토루 & 요시하시) v. 캡틴 뉴 재팬, 쥬신 라이거, 나카니시 마나부, 네그로 까사스 & 타이거 마스크 **

3. 스즈키 미노루 & 타이치 v. 나가타 유지 & 타구치 류스케 **3/4

4. IWGP 태그팀 챔피언쉽 : 킬러 엘리트 스쿼드 - 랜스 아처 & 데이비 보이 스미스 주니어(C) v. 텐잔 히로요시 & 코지마 사토시 ***1/4

5. IWGP 주니어헤비급 챔피언쉽 : 로우 키(C) v. 프린스 데빗 ****

6. 래프터7(사쿠라바 카즈시 & 시바타 카츠요리) v. 마카베 토기 & 이노우에 와타루 ***

7. IWGP 헤비급 타이틀 #1 컨텐더쉽 : 오카다 카즈치카(C) v. 고토 히로키 ***3/4

8. IWGP 인터콘티넨탈 챔피언쉽 : 나카무라 신스케(C) v. 칼 앤더슨 ***3/4

9. IWGP 헤비웨이트 챔피언쉽 : 타나하시 히로시(C) v. 타카하시 유지로 ****1/4


----------------------------------------------------------------------------------------------

해외 구매자수는 지난 iPPV에 비해 역시 좋지 않은 시간대였음에도(미국 서부 기준 새벽 1시, 동부 기준 새벽 4시) 626명에서 738명으로 소폭 상승했다고 하고, 일본 내에서의 구매자수는 53,000명에서 50,124명으로 소폭 하락했다고 합니다.

이번 신일본의 두 번째 iPPV는 신일본이 다시 한 번 레슬링 팬들이 바라는 것과 바라지 않는 것에 대한 레슨을 했다고 말하며, 좋은 경기나 훌륭한 경기를 볼 수 있을 뿐 아니라 클린 피니쉬와 꾸준히 진행되면서 논리적인 부킹을 볼 수 있다는 말을 시작으로 각본에 대한 극찬을 하고 있습니다. 신일본은 이미 일본의 레슬매니아와 다름없는 레슬킹덤의 빅매치들을 아주 확실하게 밀어주고 있다고 말하며, 결코 딴 길로 홱 새지 않고 확실한 목적으로 가지고 있다고 말했고 일관성 있는 부킹으로 합당한 결말을 짓는다고 얘기를 했네요. 

그리고 타나하시 대 오카다의 빌드업을 예로 들어 특히 칭찬을 했는데 두 선수의 올해 2월 첫번째 대결에서는 타나하시의 기록적인 타이틀 보유기간을 오카다가 끝냈었고, 6월에 펼쳐진 올해의 경기 후보급 경기에서는 타나하시가 설욕하며 다시 타이틀을 따냈기 때문에 이번이 딱 3번째 대결이라는 것, 그리고 오카다가 G1 클라이막스에서 우승하고 레슬킹덤에서 타이틀에 도전하겠다고 공언했으나 이후 머니 인 더 뱅크 가방이라는 것이 그가 싱글 매치를 치룰 때마다 걸리게 되면서 그를 위험에 빠뜨린 것(긴장감을 유발한 것)을 그 이유로 든 것 같습니다.(이 부분은 능력부족으로 특히 의역이 많이 들어간 점 양해바랍니다.)

지난 달 iPPV 흥행만큼은 아니었지만 역시 올해 최고의 메이저 쇼 중 하나라고 하고, 초반부는 로우 키 대 프린스 데빗 빼고는 그저 그랬으나 후반부는 대단했다고 언급하네요. 타나하시 대 타카하시가 최고였다고 말하고, 단 하나의 아쉬웠던 점은 경기 전 링 아나운서의 소개가 있을 때 소리가 들리지 않았던 것이라고 말합니다. 흥행 전, 음악이 나올 때는 저작권을 가지고 있지 않은 노래들이 나왔기 때문에 소리가 안나오기도 했지만, 이번엔 아예 나오지 않았다며, 링 인트로는 레슬링 쇼에서 중요한 부분이라고 말하는군요.

일본 내 설문결과로는 80.2%가 이 쇼가 훌륭했다고 했고, 17.1%는 좋았다, 그리고 1.5%는 좋지 않았다, 1.2%가 나빴다라고 투표했다네요.


덧글

  • smpunk 2012/11/20 09:56 #

    일부 링 음악이 안나온 부분만 뺸다면 이번 대회도 너무나 좋은 대회였던 것 같습니다! 정말 버릴 경기가 하나도 없었어요.
  • 2012/11/21 10:46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11/21 18:45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2/11/21 19:02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공국진 2012/11/23 17:44 #

    아하, 역시 음악은 스트림 방송에서도 나오지 않았었군요;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